한국대학교육협의회 "수시모집 특별상담주간 운영"

비전21 | 입력 : 2017/08/29 [23:27]

 

▲   사진제공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비전21

 

 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는 내달 11일부터 시작되는 수시모집 원서 접수를 앞두고 특별상담주간을 운영한다. 대교협 대입상담센터는 9월1일~8일을 특별상담주간으로 정해 자체 개발한 대입상담프로그램을 활용해 오전 9시부터 자정까지 무료 전화상담을 해준다.

 

356명의 대입상담 교사단과 전문위원이 진로진학상담, 대학입학전형,대학별고사,개인별 맞춤형 대입 유형찾기 등 서비스를 제공한다.

 

대입상담교사단은 10년이상의 진학지도 경력이 있는 현직 고3 담임교사와 진로진학상담교사, 진학부장으로 구성되어있다. 지난해 상담 실적은 5만여건에 이른다.

 

전화상담은 전국 공통 1600-1615번으로 할 수 있다. 특별상담주간 외에도 연중 상담이 가능하다. 7월부터 이듬해 1월까지는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 2~6월은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대교협 대입정보포털 '어디가'(http://www.adiga.kr)에서도 연중 24시간 온라인 상담을 할 수 있다.

 

대교협 대입상담프로그램에는 전년도 수시모집을 기준으로 전국협력 고교에서 취합된 130만건의 합격 불합격 사례가 수록되어 있다. 일선 고교에도 배포돼 진학지도 자료로 활용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