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2019년도 고문변호사 위촉

비전21뉴스 | 입력 : 2019/02/11 [15:09]
    양주시는 11일 법적 전문성 강화를 위해 고문변호사를 신규·재 위촉했다.

[비전21뉴스] 양주시는 11일 법적 전문성 강화를 위해 고문변호사를 신규·재 위촉했다고 밝혔다.

고문변호사는 시를 당사자로 하는 사건의 자문 및 소송, 각종 이의신청 및 행정심판 등의 자문, 직무 수행과 관련한 민·형사사건 등의 자문 및 소송 등을 수행하며 시민 대상 무료법률상담에 참여하고 있다.

시는 ‘양주시 고문변호사 및 변리사 운영 조례’에 의거 현재 5명의 고문변호사가 활동 중으로 올해 고문변호사 3명의 임기가 만료됨에 따라 이원규 변호사를 새로 위촉하고 김명중, 백강수 변호사를 재위촉 했다.

이날 신규 위촉된 이원규 변호사는 울산지법, 인천지법, 서울지법 남부지원 등 부장판사직을 두루 역임했다.

재 위촉된 김명중 변호사는 올해 경기도 고문변호사로 위촉되어 활동 중이며 백강수 변호사는 양주시를 포함해 광주시, 수원시, 용인시 등 경기도 7개 지역의 고문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김대순 양주시 부시장은 이날 위촉장을 수여하며 “세 분 고문변호사의 풍부한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양주시의 법적 전문성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각종 법률 자문과 시민 대상 무료법률 상담 등 시 행정과 시민들에게 많은 도움을 제공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양주시는 시민들에게 양질의 법률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지난 2007년부터 무료법률상담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주 월요일 10시부터 12시까지 무료법률상담실에서 연간 600여건에 달하는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