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수)

  • 흐림동두천 -1.9℃
  • 구름조금강릉 4.5℃
  • 구름많음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2.9℃
  • 구름조금대구 4.1℃
  • 구름많음울산 7.3℃
  • 흐림광주 5.6℃
  • 구름많음부산 8.8℃
  • 구름많음고창 3.6℃
  • 구름많음제주 10.8℃
  • 구름조금강화 -1.2℃
  • 흐림보은 -0.5℃
  • 구름조금금산 -0.2℃
  • 구름조금강진군 5.2℃
  • 흐림경주시 3.5℃
  • 구름많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2020 경기도건설교통위원회 철도항만물류국 행정사무감사, 김명원 건교위원장, “화물차고지 균특회계로 총사업비 70%” 지원 촉구

김 위원장, “화물차고지조성공사 균특회계로 총사업비 70% 지원 및 제2경인선 및 구로차량기지 이전사업 관련된 지자체 상생 대안 마련 추진 촉구”

URL복사

 

(비전21뉴스)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명원 위원장은 11일 열린 2020년 경기고 철도항만물류국 행정사무감사에서 화물차고지 조성공사 예산 지원 기준에 대해 “총공사비가 아닌 총사업비 기준으로 70%를 지원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 위원장은 “특히 화물차주는 거의 중·대도시권에 살고 화물차고지는 대부분 도심과 멀리 떨어진 곳에 조성되어 있어 화물차고지증명서만 발급받은 후 화물차 주차는 도심권 뒷골목에 모두 불법주차를 하고 있다”며 중·대도시권에 화물차고지 조성을 촉구했다.

김 위원장은 “중·대도시권의 지가가 비싸 총공사비 70% 지원으로 그친다면 지자체 예산 부담이 너무 커서 조성공사가 지지부진할 수 밖에 없다”며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 기존의 균특회계 처리 방식을 준용해 당분간 총사업비의 70%를 지원해야 한다”고 질의하며 철도항만물류국장의 의견을 되물었다.

이에 대해 남동경 철도항만물류국장은 “국가에서 사무를 이양할 때 전체 사업비에 맞게 예산이 배분되어야 하는데, 충분한 재원이 이양되지 않아 어려운 상황”이라며 “예산이 확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변했다.

이어 김 위원장은 “기획재정부의 구로차량기지 이전사업 타당성 재조사 결정은 사업비가 15%이상 증가해, 당초 9,368억원에서 1조 1,859억원으로 변경됐다.

타당성 재조사 사업으로 분류된 것은 당연하며 동시에 구로차량기지이전에 따른 개발이익금도 증가하므로 경제성 평가를 보다 철저히 할 수 있도록 경기도의 적극적으로 역할해달라”고 주문했다.

또한 김 위원장은 “최근 광명시에서 제안한 ‘구로차량기지 이전의 현재 부지는 반대하나, 상생할 수 있는 대안이 마련된다면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는 안을 적극 검토해야 할 것인데 철도항만물류국장의 의견을 되물었다.

남 국장은 “제2경인선 및 구로차량기지 이전사업과 관련된 지자체에서 상생할 수 있는 대안을 제시 할 경우 경기도는 적극적으로 중앙정부에 건의 추진하겠다”고 답변했다.

끝으로 김 위원장은 “서남부권 지역주민들의 광역교통문제 해소를 위해 제2경인선 광역철도사업은 반드시 필요하니 지자체 상생대안 마련이 성공할 수 있도록 경기도가 적극 나서주기를 강조했으며 이에 대한 PLAN-B도 동시에 추진해 주기”를 강력히 촉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