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3 (화)

  • 구름많음동두천 14.4℃
  • 맑음강릉 20.2℃
  • 구름많음서울 12.7℃
  • 맑음대전 16.6℃
  • 구름많음대구 18.6℃
  • 구름많음울산 19.9℃
  • 구름조금광주 13.9℃
  • 구름많음부산 20.2℃
  • 흐림고창 9.2℃
  • 흐림제주 13.2℃
  • 구름많음강화 11.5℃
  • 구름많음보은 15.8℃
  • 구름많음금산 15.3℃
  • 구름많음강진군 13.6℃
  • 구름많음경주시 19.1℃
  • 구름많음거제 19.3℃
기상청 제공

성남시 ‘청년 두런두런 취업’ 참여자 55명 모집

정규직 연계 뒤 2년간 인건비 80% 지원

URL복사

 

 

 

(비전21뉴스) 성남시는 오는 5월 7일까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인 ‘청년 두런두런 취업’ 참여 희망자 55명을 모집한다.

구직 희망 청년은 성남시가 앞서 공개모집·선정한 55개 기업의 면접 절차를 밟아 정규직으로 취업 연계된다.

취업 연계 사업장은 ㈜피앤피시큐어, ㈜위세아이텍, ㈜에이텍티엔, ㈜쏠리드, ㈜엔키아, 인텔릭스㈜, ㈜이노피아테크, ㈜누리인포스, ㈜하이브랩, ㈜가온칩스, 이에스이㈜, ㈜엔글, 와이아이케이㈜, 세아전자㈜, ㈜에이텍씨엔, ㈜지2터치, ㈜아이앤씨테크놀로지, ㈜)트루본 등이다.

기업별 채용 직종에 따라 정보통신, 영업, 마케팅, 생산, 품질 등 다양한 분야에 취업할 수 있다.

성남시는 청년, 기업과 3자 협약을 통해 정규직 채용 청년 1인당 인건비의 80%, 교통비 등을 2년간 지원한다.

이 사업을 통해 취업하려는 만 18세~39세의 미취업 청년은 시 홈페이지에 있는 기업별 모집 분야를 확인한 뒤 관련 서류를 해당 사업장에 이메일로 보내면 된다.

다른 지역에 사는 청년이 선발되면 해당 사업장과 근로계약 후 1개월 이내에 성남시로 전입해야 하며 2년 사업 기간에 성남시 주민등록을 유지해야 한다.

성남시는 지난 2018년부터 ‘청년 두런두런 취업 사업’을 펴 현재까지 150명을 91개사에 정규직으로 채용 연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