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8 (목)

  • 구름조금동두천 12.9℃
  • 맑음강릉 11.4℃
  • 맑음서울 13.9℃
  • 맑음대전 13.1℃
  • 맑음대구 13.3℃
  • 구름조금울산 11.3℃
  • 맑음광주 12.4℃
  • 맑음부산 12.3℃
  • 맑음고창 8.2℃
  • 맑음제주 12.4℃
  • 맑음강화 13.3℃
  • 맑음보은 11.8℃
  • 맑음금산 12.7℃
  • 맑음강진군 11.3℃
  • 맑음경주시 11.4℃
  • 맑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지혜를 공유하니 문제해결이 보이다.

최대호 시장, 스마트캠퍼스 챌린지 선정, 소감 밝혀.

URL복사

 

(비전21뉴스) “지혜를 공유하니 지역사회 문제해결의 실마리가 보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이 7일 청사 접견실에서 열린 2021 스마트캠퍼스 챌린지 사업 선정 참여기관 간담회에서 반가움을 감추지 않았다.

안양시와 안양대는 지난달 말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스마트캠퍼스 챌린지 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이로 인해 국비 15억원을 지원받는다.

스마트캠퍼스 챌린지 사업은 지자체·대학·기업이 합심, 혁신적 스마트기술을 지역사회에 적용하는 것이다.

신기술을 바탕으로 한 기업창업과 지자체 실증을 통해 지역발전을 견인하게 된다.

이날 간담회는 최대호 시장과 안종욱 안양대 교수, 기업체 대표 등이 참석해 향후 추진 로드맵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최 시장은 자신의 SNS에서 간담회를 가졌다을 알리며 민·관·학이 참여하는 또 다른 협력모델이 만들어지게 됐다고 기쁨을 나타냈다.

만안구 안양4동 중앙시장과 삼덕공원 주변을 실증지역으로 지정, 이 일대에 가로등, 무선인터넷, CCTV 등의 역할을 수행할 통합 스마트폴을 설치하게 됨을 알렸다.

또한 시의 스마트도시통합센터와 연계해 교통·생활·환경 분야의 취약함을 해소하고 지역주민의 안전을 최우선 목표로 하고 있다는 점도 덧붙였다.

최 시장은 민·관·학이 머리를 맞대 신 기술을 활용해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수범사례가 될 것임을 재차 언급하며 글을 마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