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1 (금)

  • 맑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6.6℃
  • 맑음서울 3.4℃
  • 맑음대전 5.3℃
  • 구름조금대구 5.8℃
  • 구름조금울산 7.1℃
  • 구름많음광주 6.3℃
  • 구름조금부산 9.3℃
  • 구름많음고창 6.7℃
  • 흐림제주 8.8℃
  • 맑음강화 2.1℃
  • 맑음보은 4.5℃
  • 맑음금산 4.9℃
  • 구름많음강진군 8.3℃
  • 맑음경주시 7.4℃
  • 구름많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시흥시, 시흥혁신교육포럼 통해 교육 담론의 장 열어

‘시흥 미래교육을 그리다’

URL복사

 

(비전21뉴스) 시흥시는 시흥교육지원청, 시흥시의회와 공동으로 지난 11월 25일부터 시흥ABC행복학습타운에서 '2021년 제3회 시흥혁신교육포럼'을 전국 실시간 생중계로 개최하고 있다.


이번 포럼에는 연제찬 시흥시 부시장을 비롯해 조동주 시흥교육지원청 교육장, 박춘호 시흥시의회 의장, 안광률 경기도의원, 송미희 시흥시의원과 혁신교육지구분과 등 14개 분과장 및 358명의 분과위원, 전국의 800여 명이 넘는 혁신 교육 관계자들이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또한, 한 해 동안 100회가 넘는 공론에 함께해온 학교 교원, 학부모, 학생, 마을, 시청-교육청, 시의원 등 민·관·학이 참여해 성황을 이뤘다.


‘시흥 미래교육을 그리다’라는 주제로 열린 포럼은 6,500회 이상의 유튜브 조회 수를 기록하며 전국적인 관심이 쏠렸다. 전체포럼(기획위원회)을 시작으로, 분과별 세션과 덴마크 현지 연계 글로벌 포럼이 진행됐고, 교(직)원 및 마을교사, 학부모 등을 대상으로 내년 시흥교육사업에 대한 원클릭시스템 설명회가 이어졌다.


전체포럼에서는 사례 나눔으로 ▲시흥형 돌봄 모델 구축 사례 ▲시흥스쿨쉐어링 구축 ▲청소년 성장주기별 마을진로교육과정 개발 ▲동네언니 교육과정 개발 우수사례가 공유됐고, 시흥의 미래교육 방향에 대한 심화토론이 진행됐다.


분과세션에서는 ▲마을교육자치분과(마을에서 만나는 미래교육, 삶을 바꾸는 시흥교육) ▲위기지원교육복지분과(위기의 아이들, 그 권리실현) ▲진로직업대학분과(중고연계 선순환 진로직업교육 시스템 구축) ▲혁신교육지구분과(시흥혁신교육지구 교육주체가 하는 평가연구와 미래교육) ▲마을교육연구분과(마을교육과정 무엇이며, 무엇이어야 하나) ▲학부모자치분과(위드 코로나 시대, 학부모회의 길을 묻다) ▲미래교육공간분과(모두가 원하는, 모두를 위한, 모두에 의한 공간)가 지난 1년간 이뤄진 치열한 논의의 대안 모색에 머리를 맞댔다.


특히 시흥혁신교육지구 사업에 대해 시흥 교육주체들이 자체 평가지표를 개발·분석한 사례나, 학교교사와 마을교사가 협력해 동별로 특화된 마을교육과정을 개발하는 ‘동(洞)네언니 동네교육과정’ 개발 등 우수 사례가 공유됐다.


지역의 교육 현안을 토대로 시흥미래교육지구에서 돌봄, 공간, 마을교육과정, 온라인 플랫폼, 위기 지원에 대한 유형별 공모 사업도 열렸다. 내년에는 지역이 고민한 새로운 사례를 형성해 심화 발전된 혁신교육지구 사업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이번 포럼은 지역과 시민이 함께 성장하는 교육도시로 나아가는 발판이 될 것이며, 내년에는 더 많은 시민들의 지혜가 모아질 수 있는 교육 정책의 장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발전 방향을 전했다.


조동주 시흥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시흥혁신교육포럼 각 분과에 참여하는 많은 분들의 열정에 깊이 감사드리며, 각 분과에서 논의되는 내용들은 시흥교육 발전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14개 분과 358명이 논의한 많은 내용을 내년도 시흥교육 정책에 반영하도록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