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6 (목)

  • 맑음동두천 29.3℃
  • 맑음강릉 27.4℃
  • 구름많음서울 29.2℃
  • 구름조금대전 30.3℃
  • 구름조금대구 28.7℃
  • 구름많음울산 24.1℃
  • 구름조금광주 28.9℃
  • 맑음부산 25.6℃
  • 구름많음고창 26.4℃
  • 맑음제주 27.0℃
  • 맑음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9.6℃
  • 구름많음금산 28.9℃
  • 구름조금강진군 26.7℃
  • 구름많음경주시 28.5℃
  • 맑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이선구 의원, 경기도 안정적인 쓰레기 매립지 확보대책 서둘러야 한다고 주장

 

(비전21뉴스)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이선구 의원은 수도권 매립지 부족에 따른 쓰레기 처리문제의 심각성을 거론하며 경기도의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이선구 의원은 16일 335회 임시회 질의를 통해 2025년 수도권매립지 사용종료를 앞두고 수도권 매립지 확보를 대해 서울·인천·경기도등 3개 시도가 협상하는 한계점들을 지적하며 중앙정부차원의 적극적인 조정과 경기도차원의 독자적인 매립지 조성방안 등 근본적인 대책마련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수도권 매립지는 1992년 2월 매립을 시작 2016년에 종료예정이었으나, 쓰레기종량제 도입과 재활용 증가로 매립 량이 줄면서 2025년까지 연장사용하기로 2015년에 환경부와 3개시도가 협의 한 바 있으나,

환경부는 당초 2025년까지 대체매립지를 확보하지 못할 경우 2032년까지 잔여부지의 15%범위에서 추가 사용할 수 있다는 단서조항을 근거로 2032년까지 사용을 주장하나 인천시는 2025년 매립지 종료를 시민들에게 강조해 왔기 때문에 연장은 어렵다는 입장에 있다.

이선구의원은 ‘각 단체장들이 지역주민들의 눈치만 보며 시간을 보낼 경우 쓰레기 대란으로 나라 전체가 큰 혼란에 빠질 수 있다’며 ‘미래세대를 위해서라도 근본적인 대책이 마련되어야 한다.’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