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금)

  • 맑음동두천 16.8℃
  • 흐림강릉 17.7℃
  • 맑음서울 18.6℃
  • 구름조금대전 19.8℃
  • 구름많음대구 18.6℃
  • 구름많음울산 18.0℃
  • 구름많음광주 20.7℃
  • 구름많음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18.1℃
  • 구름많음제주 21.9℃
  • 구름조금강화 17.7℃
  • 구름조금보은 14.6℃
  • 구름조금금산 19.0℃
  • 흐림강진군 20.0℃
  • 구름조금경주시 15.1℃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군포시,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 전수조사한다.

위기가구 적극 관리의 시급성 반영해 첫 전수조사

URL복사

 

(비전21뉴스) 군포시가 관내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에 대해 처음으로 일제조사에 나선다.

이는 복지사각지대 상시 발굴체계를 연중 운영하고 있음에도 생활고 비관 등으로 추정되는 사건이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들에 대한 적극적 관리의 시급성이 반영된 것이다.

군포시는 오는 13일부터 2월 말까지 실시되는 이번 일제조사는 관내 154개 아파트 단지에 거주하는 위기가구 187세대에 대한 전수조사로 이를 통해 지원이 필요한 주민들을 적극 발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중점 조사대상은 최근 1년간 3개월 이상 아파트 관리비 또는 임대료가 체납된 세대, 가스.수도.전기 등의 사용량이 거의 없거나 검침결과가 ‘0’인 세대, 사회보장정보시스템상 주거 위기로 통보된 세대 등이다.

발굴된 위기가구에 대해서는 긴급복지와 무한돌봄사업, 기초생활보장 등 공적 자원을 지원하고 공적지원이 어려운 가구는 후원 물품 등 민간자원과 연계해서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경제와 가정, 건강 등 복합적인 문제를 안고 있는 가구는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해 지속적으로 관리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번 조사는 동 맞춤형복지팀을 중심으로 군포시 무한돌봄센터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아파트 관리사무소 등 민관협력으로 이뤄진다.

시는 위기가구에 대한 효율적인 조사를 위해 아파트 관리사무소의 협조를 받아 2월과 3월 관리비 고지서를 통해 복지사각지대 발굴사업을 적극 홍보할 방침이다.

정해봉 복지정책과장은 “위기에 처한 시민들이 도움을 청하지 못한 채 극한 상황으로 내몰리지 않도록 위기가구 일제조사를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집중발굴과 연계해 실시할 것”이라며 “도움이 필요한 이웃이 있다면 동 주민센터나 시청 무한돌봄센터로 알려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