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18.7℃
  • 구름많음강릉 20.1℃
  • 황사서울 18.1℃
  • 구름많음대전 18.3℃
  • 흐림대구 17.7℃
  • 흐림울산 15.8℃
  • 구름많음광주 17.3℃
  • 흐림부산 16.2℃
  • 구름많음고창 18.1℃
  • 흐림제주 19.6℃
  • 구름많음강화 17.1℃
  • 흐림보은 13.5℃
  • 구름많음금산 15.3℃
  • 흐림강진군 18.3℃
  • 흐림경주시 16.7℃
  • 흐림거제 17.5℃
기상청 제공

용인시, 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분당 소프트웨어사 근무 · 수원병원 이송

기흥구 청덕동서 66번째 코로나19 확진환자 발생

URL복사

 

(비전21뉴스) 용인시 기흥구에서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했다.

용인시에서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환자가 발생한 것은 지난 4월7일 이후 4주만이다.

용인시는 6일 기흥구 청덕동 소재 한 빌라에 거주하는 Bv씨가 민간 검사기관인 씨젠의료재단의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성남시 분당구 소재 소프트웨어 업체에 다니는 Bv씨는 기저질환은 없었지만 지난 2일부터 발열과 설사 증상이 있어 5일 자차로 기흥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시는 Bv씨를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하고 함께 거주하는 동거인 1명에 대해선 자가격리 상태에서 검체를 채취했다.

시는 Bv씨의 자택 내부와 주변을 긴급 방역소독했다.

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격리 조치하고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시민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한편 이날 오전 10시 기준 용인시 확진환자는 관내등록 66명, 관외등록 17명 등 총 83명이 발생했으며 이 가운데 62명이 완치돼 퇴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