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4℃
  • 맑음강릉 24.2℃
  • 황사서울 20.5℃
  • 황사대전 23.0℃
  • 황사대구 25.7℃
  • 황사울산 23.6℃
  • 황사광주 23.7℃
  • 황사부산 19.1℃
  • 맑음고창 22.1℃
  • 황사제주 20.7℃
  • 구름조금강화 17.3℃
  • 맑음보은 22.3℃
  • 맑음금산 22.9℃
  • 구름많음강진군 21.9℃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많음거제 19.7℃
기상청 제공

군포시, 2030년 도시·주거환경 정비기본계획 수립 본격 착수

한대희 시장 “지속가능 정비모델 개발과 주거 안정 등 도시정비 새로운 지평 개척”

URL복사

 

(비전21뉴스) 군포시가 도시정비의 미래상과 목표, 추진전략을 구체화하기 위한 ‘2030년 군포시 도시·주거환경 정비기본계획’ 수립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군포시 관계자는 “정비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 착수와 더불어 지난 4월 30일 계획 수립과정을 총괄하고 조정할 총괄계획가에 도시계획 전문가인 가천대학교 이창수 교수를 위촉했다”고 밝혔다.

뉴타운사업 해제 이후 이렇다 할 정비방안이 마련되지 않아 도심 쇠퇴 우려가 제기되자 군포시는 지난해 한국토지주택공사 및 군포도시공사와 ‘군포시 정비사업의 성공적 수행을 위한 기본업무 협약’을 체결하는 등 적극적인 정비방안을 모색해왔다.

이번에 수립하는 정비기본계획은 도시기능 회복이 필요하거나 주거환경이 불량한 지역의 정비 방향과 지침을 정함으로써, 무질서한 개발을 방지하고 조화로운 토지이용, 쾌적한 도시환경의 조성 및 기능의 효율화를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군포시는 산본신도시와 구도심 등 기존 시가화 지역 11.2㎢ 중 공업지역을 제외한 8.6㎢에 대해 기초현황 조사를 시작으로 정비목표 및 정비방향을 제시하고 토지이용 및 교통, 기반시설, 건축물의 밀도 계획 등 체계적인 시가지 관리방안을 마련해 내년 상반기 주민공람 등을 통해 계획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2030년 도시·주거환경정비 기본계획 수립을 통해 정비사업이 체계적이고 균형있게 추진되기를 기대한다”며 “기존 수익성 위주의 정비사업을 넘어 지속가능한 정비모델 개발과 원주민 재정착을 통한 주거안정 지향 등 도시정비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