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4 (토)

  • 맑음동두천 10.0℃
  • 구름조금강릉 15.9℃
  • 맑음서울 13.1℃
  • 구름조금대전 12.3℃
  • 맑음대구 15.9℃
  • 맑음울산 14.0℃
  • 맑음광주 15.1℃
  • 구름조금부산 16.3℃
  • 구름많음고창 12.3℃
  • 구름많음제주 19.3℃
  • 맑음강화 11.5℃
  • 구름많음보은 10.5℃
  • 구름많음금산 9.7℃
  • 구름조금강진군 15.6℃
  • 구름조금경주시 13.8℃
  • 구름조금거제 16.8℃
기상청 제공

교육/문화

연천향교 공부자 탄강 2573주년 석전대제 봉행식

 

(비전21뉴스) 공부자 탄강 2573년을 맞은 지난 9월 22일 오전 11시 연천향교(전교 윤경보)에서는 공자 탄신일을 기념하는 석전대제 봉행식을 개최했다. 석전대제(釋奠大祭)는 대성지성문선왕 공자를 비롯한 안자, 증자, 자사, 맹자 등 5성과 신라의 설총, 최치원, 중국 송나라의 정호, 주희, 고려의 안향과 정몽주, 조선조의 선현 14현 등 25위를 모시고 제향을 올리는 큰 행사이다.


이날 석전대제의 초헌관은 김덕현 연천군수가 아헌관은 안선근 연천교육지원청 교육장이 종헌관은 윤경보 연천향교 전교, 집례는 김유학 유도회장, 대축은 남상규 장의가 맡았다. 동분헌관은 어광문부전교, 서분헌관에는 조세현 장의가 맡았고 원로유림을 비롯한 70여명이 참석해 공자 탄신일을 기렸다.


의례는 오전 11시에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석전봉행이 이어졌다. 석전봉행은 전폐례, 초헌례, 아헌례, 종헌례, 분헌례, 음복례, 망예례 순으로 진행됐으며 봉행을 집행하는 모든 유림들은 경건하고 엄숙한 가운데 진행됐다.


석전(釋奠)은 전통적으로 나라에서 주관하던 의식의 하나로 옛부터 학교의 신성과 선사들에게 드리던 제사의식이며. 석전대제는 중요무형문화제 제85호로 지정이 되어 있다.


연천향교 윤경보 전교는 “도덕이 점점 땅에 무너지고 예의범절이 땅에 떨어지며 옛것을 멀리하려는 요즘 시대에 중요한 문화유산을 지키며 계승 보존하고 향교의 맥을 이어가야 할 것” 이라고 말하고 소중한 문화유산은 우리 스스로가 지켜가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