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3 (화)

  • 맑음동두천 13.0℃
  • 맑음강릉 14.7℃
  • 맑음서울 12.8℃
  • 맑음대전 15.4℃
  • 맑음대구 17.8℃
  • 맑음울산 15.4℃
  • 맑음광주 15.3℃
  • 맑음부산 14.6℃
  • 맑음고창 14.9℃
  • 맑음제주 17.6℃
  • 맑음강화 11.8℃
  • 맑음보은 14.7℃
  • 맑음금산 15.6℃
  • 맑음강진군 15.8℃
  • 맑음경주시 17.4℃
  • 맑음거제 13.7℃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

과천시, 시민이면 자동 가입되는 자전거 보험 올해도 운영

과천시 전년에 이어, 올해도 자전거 보험 가입

 

(비전21뉴스) 과천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자전거로 인한 각종 사고로 인한 시민의 경제적 부담 경감을 위해 ‘자전거 보험 계약’을 운영한다.

 

갱신된 보험 내용이 적용되는 기간은 10일부터 내년 2월 9일까지이다.

 

가입 대상은 주민등록상 과천시민이면 자동 가입되며 다른 지역에서 과천으로 이주하는 경우에도 전입일로부터 자전거 보험에 자동 가입돼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보장 내용은 자전거(PM‧전기 동력을 이용해 움직이는 개인형 이동장치 포함)를 직접 운전(탑승) 중에 일어난 사고 또는 보행 중에 자전거로부터 입은 각종 사고에 대해 후유장해 등급별 최대 2천만원, 상해진단 위로금은 4주 이상 진단 시 진단일에 따라 20만원에서 60만원까지이다.

 

자전거 및 PM 교통사고 처리지원금은 피해자 1인당 3천만원 한도 내에서 보장을 받을 수 있다. 보험금은 사고일로부터 3년 이내에 증빙서류를 첨부해 보험사에 청구하면 된다.

 

다만, 개인형 이동장치로 인한 상해사고의 경우 개인소유의 이동장치 운행중 발생한 사고만 보장되며, 공유 전동킥보드 등 민간업체의 이동장치 사용 중 발생한 상해사고에 대해서는 보장이 제외된다.

 

신계용 과천시장은 “자전거 이용 인구가 증가하고 더불어 자전거 안전사고 발생도 늘고 있어, 시민 자전거 보험을 통해 시민들이 적절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포토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