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9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

과천시 장애인복지관, 야간과 휴일에도 돌봄 서비스 이용 가능

4월부터 20세 이상 50세 이하 성인 장애인과 가족을 대상으로 야간·휴일 프로그램 진행

 

(비전21뉴스=정서영 기자) 3일 과천시에 따르면, 과천시 장애인복지관은 경기도에서 공모한 ‘360° 어디나 돌봄-장애 돌봄 야간·휴일 프로그램’의 운영기관으로 선정돼 지역 장애인의 돌봄 서비스를 확대하게 됐다.

 

경기도가 돌봄사각지대를 최소화한다는 목표로 추진 중인 ‘360° 어디나 돌봄’은 돌봄 욕구가 있음에도 그동안 충분한 지원을 받지 못한 장애인을 위한 사업이다.

 

과천시 장애인복지관에서는 현재 지역 내 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문화교육 및 돌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나 주로 평일 주간 시간대에 운영이 되고 있다.

 

이번 공모 사업 선정으로, 과천시 장애인복지관에서는 4월부터 장애유형에 따른 구분 없이 20세 이상 50세 이하 성인 장애인과 가족을 대상으로 생활체육과 공예, 요리 등을 주제로 하는 프로그램을 야간과 휴일에 운영할 수 있게 돼 장애인 및 장애인 가족의 돌봄 편의를 한층 더 높일 수 있게 됐다.

 

이학준 과천시장애인복지관장은 “야간과 휴일에도 장애 당사자와 가족이 함께 힐링할 수 있는 다양한 돌봄을 제공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 이번 시범사업이 과천 내 장애인분들의 다양한 돌봄 욕구에 도움이 되도록 체계적인 지원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포토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