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흐림동두천 14.3℃
  • 구름많음강릉 23.7℃
  • 구름많음서울 17.5℃
  • 구름많음대전 17.8℃
  • 구름많음대구 19.8℃
  • 구름많음울산 16.6℃
  • 구름많음광주 19.9℃
  • 구름많음부산 19.8℃
  • 흐림고창 ℃
  • 흐림제주 18.6℃
  • 흐림강화 14.2℃
  • 구름많음보은 15.9℃
  • 흐림금산 16.4℃
  • 흐림강진군 17.5℃
  • 구름많음경주시 15.7℃
  • 구름많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교육/문화

용인문화재단, 국립합창단-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 ‘전쟁 그리고 평화’개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두 국립 예술단체가 전하는 평화의 메세지

 

(비전21뉴스) (재)용인문화재단은 4월 23일 오후 7시 30분 용인포은아트홀에서 국립합창단과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가 함께하는 공연 ‘전쟁 그리고 평화’를 개최한다.

 

세계 곳곳에서 벌어지고 있는 전쟁의 아픔을 음악으로 승화하고 평화가 깃들기를 염원하며 준비한 이번 무대에서는 고전 음악의 거장 하이든의 '전쟁 미사'와 영국 현대 음악가 칼 젠킨스의 '평화를 만드는 사람들'을 국립합창단과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의 연주로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국립합창단의 민인기 신임 단장의 지휘 아래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2개의 국립 예술 단체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국제 무대에서 활발하게 활동중인 소프라노 박소영, 최정원, 메조소프라노 백재은, 테너 김세일, 바리톤 이응광 등도 함께 참여하여 총 110명의 출연진이 웅장하고 풍성한 사운드를 만들어낼 예정이다.

 

용인문화재단 관계자는 “계속되는 갈등, 대립과 전쟁의 두려움 속에 살아가는 많은 사람들에게 이번 무대로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했다”며 “특히 2개의 국립 예술단체들이 함께 만들어내는 평화의 하모니가 시민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본 공연은 초등학생 이상 관람가로 티켓은 R석 4만원, S석 3만원이며, 인터파크 티켓과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예매가 가능하다.


포토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