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6 (금)

  • 흐림동두천 24.1℃
  • 흐림강릉 27.8℃
  • 구름많음서울 25.2℃
  • 맑음대전 25.4℃
  • 구름많음대구 27.3℃
  • 구름많음울산 26.1℃
  • 구름조금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6.6℃
  • 구름많음고창 27.2℃
  • 제주 28.2℃
  • 구름많음강화 24.9℃
  • 구름많음보은 23.8℃
  • 구름많음금산 24.7℃
  • 구름많음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25.9℃
  • 구름많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정명근 화성시장, 전곡리 화재현장 주민대피 및 긴급지원 지시... 사고 수습에 총력

 

(비전21뉴스=정서영 기자) 정명근 화성시장이 24일 10시 30분 경 전곡리 배터리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하자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현장을 방문해 상황 수습에 나섰다.

 

이번 화재 원인은 아직 불명으로 10시 54분 소방대응 2단계 발령 후 현재 소방차 및 중장비 등 63대의 장비와 소방 124명을 포함한 159명의 인력을 동원해 화재확산 저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먼저 정 시장은 화재직후 연기로 인한 주민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긴급대피를 지시하는 한편 재난문자와 마을방송을 통해 외부활동 자제를 알렸다.

 

또한 정 시장은 하천으로 통하는 배수문을 닫아 화학물질이 섞인 소방수가 하천을 통해 바다로 나가는 일이 없도록 2차 피해를 방지할 것과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TF팀을 구성하여 중상자 및 유가족을 지원할 것을 지시했다.

 

시는 이밖에도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를 설치하여 화재 상황에 대응하고 한강유역환경청과 함께 대기오염물질에 대한 안전점검을 시행할 계획이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갑작스러운 사고를 맞아 시는 소방당국과 함께 할 수 있는 모든 지원을 다하겠다”며, “인명피해에 따른 행정지원 및 연기로 인한 인근주민 피해방지 등 시가 가진 역량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재 이후 한강유역환경청 대기 측정결과 유해화학물질은 검출되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