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수)

  • 흐림동두천 -4.0℃
  • 구름많음강릉 1.5℃
  • 구름많음서울 -3.1℃
  • 대전 0.8℃
  • 구름많음대구 5.0℃
  • 맑음울산 5.2℃
  • 흐림광주 4.5℃
  • 맑음부산 5.2℃
  • 구름조금고창 0.5℃
  • 맑음제주 8.0℃
  • 구름많음강화 -2.8℃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0.1℃
  • 구름많음강진군 5.8℃
  • 구름많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용인시, 공사장 미세먼지 줄이기 위해 건설사 14곳과 맞손

URL복사

 

(비전21뉴스) 용인시는 관내에 건설 현장이 있는 건설사 14곳과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내년 3월까지 ‘고농도 계절 미세먼지 저감 자발적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제3차 계절관리제 기간(12월 1일~3월 31일) 중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서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건설사는 ▲삼성물산 건설부문 ▲현대건설 ▲DL건설 ▲DL E·C ▲대우건설 ▲롯데건설 ▲한화건설 ▲태영건설 ▲동원건설 ▲서희건설 ▲제일건설 ▲CJ대한통운 ▲성호건설 ▲농협네트웍스 등이다.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협약식은 열리지 않았으며, 각 건설사를 대표해 현장소장이 미리 협약서에 서명했다.


협약에 따라 시는 주기적으로 공사 현장을 찾아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현장 지도, 교육 등 행정적 지원에 나선다.


각 건설 현장에선 공사 시간 조정ㆍ단축, 노후건설기계 단계적 사용 제한, 공사장과 주변 도로 청소, 살수차 운행 등을 자발적으로 운영한다.


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시 효과적 대응을 위해 협조해주신 각 건설사에 감사드린다”며 “미세먼지가 많은 기간에도 시민들에게 보다 쾌적한 대기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