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3 (화)

  • 구름많음동두천 11.1℃
  • 맑음강릉 13.6℃
  • 구름많음서울 12.2℃
  • 구름조금대전 13.3℃
  • 맑음대구 12.4℃
  • 맑음울산 15.2℃
  • 구름조금광주 15.0℃
  • 구름많음부산 14.5℃
  • 맑음고창 14.3℃
  • 맑음제주 15.6℃
  • 구름많음강화 11.4℃
  • 맑음보은 11.6℃
  • 맑음금산 12.9℃
  • 맑음강진군 15.1℃
  • 맑음경주시 15.3℃
  • 구름많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용인특례시 “홍역 증상 있으면 의료기관 꼭 방문하세요”

전 세계적으로 홍역 환자 급증…해외여행 인구 증가에 홍역 예방 위한 협력 당부

 

(비전21뉴스=정서영 기자) 용인특례시는 세계적으로 홍역 환자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해외를 다녀온 시민 중 발열과 발진 증상이 나타나면 의료기관을 방문해달라고 12일 당부했다.

 

이미 해외에서는 홍역 환자 증가에 따른 문제가 발생하고 있고, 국내에서도 5명의 환자가 나왔다. 더욱이 설 명절 등 연휴 기간 해외여행 인구가 증가하고 있어 홍역 확산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다.

 

홍역은 기침이나 재채기를 통해 공기로 전파된다. 최초 홍역 감염자 1명이 12명에서 18명까지 감염시킬 정도로 전염성이 강한 질병으로 알려졌다.

 

홍역 면역이 불충분한 사람은 환자와 접촉 시 감염률은 90% 이상이다. 홍역에 감염되면 발열과 전신에 발진, 구강 내 병변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시는 출국 4~6주 전 최소 4주 간격으로 2회에 걸쳐 예방접종을 맞을 것을 권장하고 있다. 아울러 여행 중 자주 손을 씻고, 철저한 위생 관리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시 관계자는 “해외에 출국한 이력이 있는 사람 중 발열이나 발진 등의 증상이 나타날 경우 홍역을 의심할 필요가 있다”며 “홍역의 조기 발견과 전파 예방을 위해 의심 증상이 있는 환자가 내원한 의료기관은 지역의 보건소에 바로 신고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


배너
배너